< > 턴오버1위 :: [NBA] 2020-21 시즌 정주행기 44일차 (2021.02.04)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GAME 86. LA 레이커스 (5-2) vs 멤피스 그리즐리스 (2-4) : 2021년 1월 4일 경기. 페덱스 포럼

 

- 두 팀의 2연전 첫 경기. 카일 앤더슨은 현재 16.4득점 9.2리바운드 기록 중. 두 부문 모두에서 커리어 하이. 멤피스는 속공 득점 16.0점으로 리그 6위. 레이커스는 켄타비어스 칼드웰 포프의 발목부상으로 카일 쿠즈마가 스타팅으로 출전했다. 멤피스도 브랜든 클라크, 타이어스 존스가 선발로 나왔다.

 

- 르브론 제임스가 3점 포함 5득점 1어시스트, 쿠즈마가 3점 2개로 6득점하며 레이커스의 산뜻한 출발. 멤피스 구단은 원정 온 마크 가솔을 위해 트리뷰트 영상을 준비했다. 만원 관중이 있었다면 감동이 극에 달했을텐데 시국이 이런지라 아쉬울 따름이다. 1쿼터 초반까지는 레이커스가 앞섰으나 멤피스가 빠른 템포의 공격으로 따라잡다 데스먼드 베인의 연속 3점이 들어가며 18-19로 역전했다. 베인은 6경기 연속 멀티 3점. 멤피스는 레이커스를 18점에 묶어놓고 연속 17득점하며 18-28로 앞서갔다. 제이비어 틸먼은 마지막 공격에서 레이커스가 박스아웃을 제대로 하지 않은 틈을 타 풋백 득점. 25-36으로 1쿼터 종료.

 

- 르브론이 들어오면서 득점이 나오기 시작. 테일런 홀튼 터커는 골밑 레이업 2개와 3점으로 7득점 활약을 했다. 멤피스의 공격은 조금 잠잠해졌지만 요나스 발란슈나스가 골밑에서 활약했다. 동점 상황에서 가솔은 눈가를 긁혀 출혈이 있었음에도 자유투 2개를 모두 넣어 레이커스가 역전한 가운데 56-54로 전반 끝. 

 

- 멤피스는 수비도 제법 굳건하고 공 없을 때 움직임이 좋다. 레이커스도 좋은 수비 펼치며 양팀 슛 성공율이 전반에 비해 하락했다. 레이커스는 그나마 공격리바운드 덕분에 그럭저럭 점수를 낸다. 멤피스는 1쿼터 벤치 대결에서 압도적으로 앞섰으나, 2쿼터부터는 레이커스의 세컨유닛 생산력이 훨씬 우위에 있다. 몬트레즐 해럴이 16득점, 웨슬리 매튜스가 11득점하며 77-75로 3쿼터 종료.

 

- 4쿼터 시작 후 르브론이 빠른 돌파로 자유투 포함 6점을 올리는 등 이번 쿼터에만 13득점했다. 프랭크 보겔 감독의 의도였는지는 몰라도 '르브론 고'로 확실하게 기선 제압을 한 덕분에 시간이 갈수록 멤피스는 실수가 많아지고 슛이 거의 들어가지 않았다. 거짓말처럼 점수차가 급격히 벌어지며 108-94로 레이커스가 시즌 5승을 기록했다.

 

LA 레이커스

르브론 제임스: 22득점 13리바운드 8어시스트, 앤서니 데이비스: 17득점 9리바운드 3스틸 3블락, 몬트레즐 해럴: 16득점 9리바운드, 웨슬리 매튜스: 14득점 3점 4/6, 데니스 슈뢰더: 11득점, 카일 쿠즈마: 11득점, 마크 가솔: 7득점 6리바운드, 테일런 홀튼 터커: 7득점 6리바운드

 

멤피스

카일 앤더슨: 18득점, 타이어스 존스: 14득점, 요나스 발란슈나스: 14득점 10리바운드, 데스먼드 베인: 13득점, 브랜든 클라크: 8득점 7리바운드, 제이비어 틸먼: 6득점 6리바운드, 골귀 졩: 5득점 7리바운드

 

 

 

GAME 87. 덴버 너게츠 (2-4) vs 미네소타 팀버울브스 (2-4) : 2021년 1월 4일 경기. 타겟 센터

 

- 지난 11번의 맞대결 중 7번이나 6점차 이내의 접전을 펼쳤던 덴버와 미네소타의 대결. 덴버는 마이클 포터 주니어가 안전 프로토콜로 결장한다. 미네소타는 후안초 에르난고메즈와 에드 데이비스가 선발로 나왔다. 미네소타는 페인트존에서 경기당 평균 56.8점을 내주며 리그 꼴찌. 덴버는 52.8 실점으로 공동 4위. 하지만 덴버는 디펜시브 레이팅 116.2로 리그 최하위에 처져있다.

 

- 역대 센터 한 시즌 평균 어시스트 1위 기록은 1967-68 시즌 윌트 체임벌린(당시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이 세운 8.6개. 현재 경기당 13.0개의 도움을 기록 중인 니콜라 요키치는 이 페이스를 끝까지 유지할 수 있을까.

 

- 1쿼터 초반은 덴버의 흐름. 에드 데이비스는 좋은 빅맨이지만 조커를 감당하기에는 역부족이다. 미네소타는 리키 루비오와 나즈 리드가 벤치에서 나오고 요키치가 파울트러블로 빠지자 그 때부터 반격을 시작했다. 후안초의 연속 페인트존 득점과 말릭 비즐리의 3점으로 25-22로 추격했다. 후안초와 비즐리 모두 1년 전에는 덴버 소속이었다. 29-28로 1쿼터 종료.

 

- 미네소타는 2쿼터 한때 역전하기도 했으나 얼마 못 가 다시 리드를 뺏겼다. 후안초는 열정과 위치 선정까지 잘 해놓고 마무리를 못하며 득점 찬스를 여러 차례 놓쳤다. 덴버의 파쿤도 캄파소는 스틸 2개, 차징 유도에 3점까지 넣는 등 공수 양면에서 데뷔 후 가장 좋은 활약을 보였다. 그간 부진했던 자말 머레이도 전반에만 26득점으로 대폭발했다. 55-48로 전반 끝.

 

- 전반까지 5득점에 불과했던 디안젤로 러셀이 3쿼터 시작 1분 남짓 만에 7득점을 올렸다. 러셀의 활약에 좋은 수비에 이은 역습까지 더해지며 미네소타는 71-73으로 역전했다. 덴버는 자마이칼 그린이 3점 2개를 넣는 등 두 팀은 역전과 재역전을 거듭하다 83-84로 3쿼터 종료. 놀랍게도 미네소타가 리드한 채로 3쿼터를 마친 경우는 오늘이 처음이다.

 

- 미네소타는 4쿼터 초반까지 리드를 유지했으나 덴버가 P. J. 도지어, 몬테 모리스, 캄파소의 3점 등 연속 11점을 퍼부으며 94-86으로 리드했다. 미네소타가 급격히 무너지는 가운데 조커는 연달아 점퍼를 넣더니 시즌 4호 트리플더블을 달성했다. 모처럼 재럿 컬버가 20득점을 했는데 승리로 이어지지 못했다. 124-109로 덴버의 승리. 오랜만에 덴버다운 경기가 나왔다. 신기하게도 오늘 본 두 경기 모두 언더독인 홈팀이 4쿼터 초반까지는 상당히 선전하다가 이후 급격히 무너지며 패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덴버

자말 머레이: 36득점, 니콜라 요키치: 19득점 12리바운드 12어시스트, 파쿤도 캄파소: 15득점 3스틸 3점 5/7, 자마이칼 그린: 14득점, 폴 밀샙: 12득점 3점 4/7, 몬테 모리스: 11득점 6어시스트, 윌 바튼: 8득점 6리바운드 6어시스트

 

미네소타

말릭 비즐리: 25득점 7리바운드, 재럿 컬버: 20득점 6리바운드 3스틸, 디안젤로 러셀: 18득점 7어시스트 3점 4/7, 나즈 리드: 13득점, 에드 데이비스: 5득점 8리바운드 86. LA 레이커스 (5-2) vs 멤피스 그리즐리스 (2-4) : 2021년 1월 4일 경기. 페덱스 포럼

반응형
Posted by 턴오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