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턴오버1위 :: [NBA] 2020-21 시즌 정주행기 92일차 (2021.03.24)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GAME 182. 디트로이트 피스톤스 (3-9) vs 마이애미 히트 (4-7) : 2021년 1월 17일 경기. 아메리칸 에어라인스 아레나

 

- 안전 프로토콜로 인해 출전을 못하던 뱀 아데바요, 고란 드라기치, 켄드릭 넌 등 6명은 복귀. 그러나 지미 버틀러와 타일러 히로, 에이브리 브래들리는 여전히 결장. 그로 인해 KZ 옥팔라가 커리어 첫 선발 출장. 

 

- 옥팔라는 처음 시도한 3점부터 성공. 시즌 1호. 다음 공격에서는 컷인에 덩크로 마무리하며 마이애미 3-7 리드. 디트로이트는 3연속 3점으로 13-12 역전. 피스톤스는 데릭 로즈, 아이재아 스튜어트 등 벤치 멤버들이 득점 올리는 반면 마이애미는 3연속 패스미스 턴오버. 스튜어트는 공격리바운드를 두 번 따내며 풋백 득점으로 연결했다. 29-23 1쿼터 종료. 옥팔라는 10득점.

 

- 블레이크 그리핀의 평균 득점은 2018-19 시즌만 해도 24.5점이었으나, 2019-20 시즌은 15.5점, 지금은 13.6점으로 급격한 하향세를 그리고 있다. 스피드와 운동능력도 떨어졌고 포스트업을 하려고 해도 상대를 파워로 밀어내지 못한다. 과거 클리퍼스 시절에는 미드레인지 점퍼가 꽤 정확한 선수였는데 이번 시즌만 봐도 라인 안쪽에서 점퍼를 좀처럼 던지지 않는다. 3점을 장착한 것까지는 좋았으나 필요 이상으로 3점을 많이 시도하는 것에 비해 성공율은 차라리 안 쏘는 것이 나은 수준. 

 

- 2쿼터 초반 로즈와 스튜어트의 득점으로 디트로이트는 한때 10점차로 리드했다. 마이애미는 고르게 득점하다 던컨 로빈슨이 3점 2개에 덩크까지 하며 39-38 추격. 접전이 이어지다 마지막에 아데바요가 쿼터 종료 직전 베이스라인 점퍼를 넣고 추가 자유투까지 얻어내며 52-56 전반 끝.

 

- 제라미 그랜트의 3점 2개와 속공 레이업으로 2분 만에 8득점하며 60-58로 역전. 그리핀이 드디어 3점을 넣고 메이슨 플럼리의 앨리웁 득점으로 68-61까지 리드. 그랜트 3점에 로즈 3점 플레이로 81-70. 드라기치는 레이업 시도를 두 번이나 블락당하고 켈리 올리닉은 일리걸 스크린, 넌도 레이업 실패하며 마이애미가 무득점에 그친 사이 디트로이트는 연속 12득점. 디트로이트는 전반에 3점 4/20이었는데 3쿼터에만 8/12. 이번 시즌 팀 한 쿼터 최다 3점. 90-75 3쿼터 종료.

 

- 웨인 엘링턴은 2017-18 시즌 3점 227개로 당시 마이애미의 개인 최다 3점 성공 기록을 세웠다. 두 시즌간 마이애미에서 뛰면서 커리어에서 가장 화려했던 시간을 보냈다.

 

- 이미 20점차 임에도 스튜어트는 악착 같이 공격리바운드를 따내려 노력했다. 다른 선수들도 종료 2분 전까지 그동안 못 넣던 3점 폭발시키며 공세를 이어갔다. 120-100 디트로이트 승리.

 

디트로이트

제라미 그랜트: 24득점 9리바운드 6어시스트 4블락, 데릭 로즈: 23득점 4스틸, 블레이크 그리핀: 15득점 7리바운드 8어시스트, 아이재아 스튜어트: 10득점 11리바운드(7 공격), 딜런 라이트: 8득점 10어시스트

 

마이애미

뱀 아데바요: 28득점 7리바운드 6어시스트 3블락, 던컨 로빈슨: 22득점 3점 5/8, KZ 옥팔라: 16득점 3점 4/5, 고란 드라기치: 12득점 10어시스트

 

 

 

 

 

 

 

 

 

 

 

 

 

GAME 183.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 (9-5) vs 멤피스 그리즐리스 (6-6) : 2021년 1월 17일 경기. 페덱스 포럼

 

- 발목부상 당했던 자 모란트 복귀. 조엘 엠비드는 무릎 통증으로 아예 원정에 따라오지 않고 드와이드 하워드가 선발 출전. 멤피스 지역방송 해설가인 브레빈 나이트도 안전 프로토콜로 쉰다. 다행히 검사 결과는 음성이라고. 그를 대신해 사이드라인 리포터인 랍 피셔가 마이크를 잡았다.

 

- 벤 시몬스 자유투 2구 때 멤피스 선수들 누구도 박스아웃하지 않아서 드와이트 하워드는 편하게 풋백 득점을 했다. 이것을 포함해 느슨한 수비로 인해 6-0으로 끌려가자 멤피스의 타일러 젠킨스 감독은 2분이 지나기도 전에 타임을 불렀다. 모란트는 한 차례 창의적인 움직임을 보인 것을 제외하면 별 활약이 없었다. 필라델피아의 슛이 잠잠해진 사이 멤피스가 서서히 추격하며 17-17 동점. 다시 필리가 리드했으나 26-25 1쿼터 종료.

 

- 모란트는 속공 때 앨리웁 덩크로 복귀 신고를 제대로 했다. 이후에도 빠른 스피드를 이용해 페인트존에서 연속 득점하며 멤피스가 리드를 가져갔다. 멤피스의 파울이 많아지며 필리는 자유투로 쉽게 득점하며 한때 필리가 역전하기도 했으나, 멤피스는 주전과 벤치가 조화를 이루며 54-60 전반 끝.

 

- 리바운드 잡는 과정에서 파울이 많아지는 멤피스. 요나스 발란슈나스가 파울 트러블에 걸려 벤치로 물러났다. 그러나 필리의 슛이 잘 안 들어가며 멤피스는 트랜지션 찬스로 계속 득점. 브랜든 클라크는 2개의 앨리웁 덩크를 만들어내는 등 55-66 리드. 필리는 턴오버가 너무 많고 멤피스는 3점이 거의 들어가지 않았다. 필리가 쫓아오자 제이비어 틸먼이 3점에 루키답지 않게 풋워크를 이용해 골밑 득점을 올렸다. 그레이슨 앨런의 3점 버저비터로 76-88 3쿼터 종료.

 

- 셰이크 밀튼이 계속 안쪽으로 파고들며 엘보 근처에서 플로터나 점퍼로 계속 득점. 3점도 추가하며 4쿼터 초반에만 11점을 올렸다. 멤피스는 턴오버가 늘어나고 자유투를 3개 얻었음에도 모두 놓치며 필리가 4점차로 추격했다. 딜런 브룩스가 좋은 수비에 이어 3점을 넣으며 멤피스는 한숨 돌렸다. 시몬스 와이드 오픈 3점을 던졌으나 형편 없는 에어볼. 2분 남기고 토바이어스 해리스의 점퍼로 102-105. 해리스는 몸으로 클라크를 튕겨내며 다시 점퍼를 성공시켜 104-105로 1점차를 만들었다. 카일 앤더슨의 오픈 3점 실패 후 필라델피아의 반격. 시몬스의 패스를 모란트가 인터셉트해냈으나 턴오버를 범하며 공격권이 필리에게 다시 넘어갔다. 남은 시간은 18초. 필리의 공격에 오늘의 승패가 달렸다. 허무하게도 틸먼의 수비에 막힌 해리스가 베이스라인을 밟으며 찬스를 날렸다. 모란트가 파울 작전으로 얻은 자유투를 하나만 성공시켰으나, 타이리스 맥시의 마지막 3점이 림을 맞고 나오며 104-106 멤피스 승리.

 

필라델피아

셰이크 밀튼: 28득점, 토바이어스 해리스: 21득점, 타이리스 맥시: 12득점, 벤 시몬스: 11득점 16리바운드 9어시스트, 대니 그린: 8득점 3블락, 드와이트 하워드: 8득점 18리바운드(5 공격) 3블락

 

멤피스

자 모란트: 17득점 6어시스트, 제이비어 틸먼: 15득점 4스틸, 그레이슨 앨런: 12득점 7리바운드, 카일 앤더슨: 11득점 6리바운드, 브랜든 클라크: 11득점 11리바운드(6 공격), 딜런 브룩스: 11득점, 데스먼드 베인: 10득점, 요나스 발란슈나스: 9득점 7리바운드, 타이어스 존스: 6득점 3스틸

반응형
Posted by 턴오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