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턴오버1위 :: [NBA] 2020-21 시즌 정주행기 169일차 (2021.06.09)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GAME 327. 디트로이트 피스톤스 (5-17) vs 피닉스 선즈 (12-9) : 2021년 2월 6일 경기. 피닉스 선즈 아레나

 

- 디트로이트는 사딕 베이, 피닉스는 프랭크 카민스키가 선발 출전. 카민스키는 이번 시즌 첫 스타팅.

 

- 양팀 공격 부진한 가운데 3분간 겨우 2-6. 피닉스가 턴오버 연발하는 사이 디트로이트 빠른 반격으로 인사이드 득점 늘리며 10-8 역전. 피닉스의 공격이 평소만 못하지만 디트로이트도 슛이 부정확해서 멀리 달아나지 못했다. 벤치에서 나온 랭스턴 갤로웨이와 이트완 무어의 슛으로 22-22 동점. 갤로웨이의 3점으로 역전하며 24-27 1쿼터 종료.

 

- 크리스 폴이 공격을 주도하며 점점 리드폭을 벌렸다. 폴이 3점 넣고 파울도 얻었는데 폴 착지하다가 조쉬 잭슨의 발을 밟아서 잭슨의 플래그런트 파울. 자유투 하나 넣고 다시 피닉스 공격에서 캐머론 존슨이 3점 성공시켜 한 포제션에서 7득점하며 31-45로 달아났다. 피닉스의 수비가 타이트한 것도 있지만 디트로이트는 3점이고 골밑슛이고 계속 실패. 디트로이트는 특히 블레이크 그리핀이 되지도 않는 3점만 남발하다 44-57 전반 끝.

 

- 피스톤스는 3점 시도를 줄이고 2점씩 착실히 넣으며 10점차까지 좁혔으나, 카민스키가 활약하며 55-73으로 다시 벌어졌다. 제라미 그랜트가 공격을 이끌며 다시 추격하지만 피닉스도 무어의 슛이 들어가며 20점 전후 차이로 도망갔다. 세이번 리는 쿼터 막판 무어에게 눈을 찔렸는데 종료 직전이라 그런지 디트로이트 쪽에서 아무도 타임을 불러주지 않았다. 그럴거면 끝까지 하지 말지 8.6초 남기고 결국 타임 요청. 그리고 그 짧은 시간 동안 두 팀이 턴오버 주고받으며 68-87 3쿼터 종료.

 

- 디트로이트는 한때 12점차까지 추격했으나, 데빈 부커와 폴의 3점이 들어가며 81-98로 다시 벌어졌다. 4쿼터에서 폴과 부커가 각각 10득점하며 92-109 피닉스 승리.

 

디트로이트

제라미 그랜트: 21득점, 사딕 베이: 14득점, 메이슨 플럼리: 11득점 8리바운드, 조쉬 잭슨: 11득점, 아이재아 스튜어트: 10득점 10리바운드(5 공격), 딜런 라이트: 5득점 8리바운드 6어시스트 4스틸

 

피닉스

데빈 부커: 23득점, 크리스 폴: 20득점 7리바운드 9어시스트, 프랭크 카민스키: 15득점, 캐머론 존슨: 14득점 6리바운드, 이트완 무어: 11득점 3스틸, 디안드레 에이튼: 8득점 13리바운드(5 공격), 미캘 브리지스: 6득점 9리바운드

반응형
Posted by 턴오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