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출연 : 나카마 유키에(야마다 나오코 역), 아베 히로시(우에다 지로 역), 나마세 카츠히사(야베 켄조 역), 노기와 요코(야마다 사토미 역)

정보 : 총 10회. 평균 시청률 7.9%

추가 : 스페셜 3편(2005, 2010, 2014년), 영화 4편(극장판 - 2002년, 극장판 2 - 2006년, 영능력자 배틀로얄 - 2010년, 라스트 스테이지 - 2014년), 스핀오프 드라마 2편(야베 켄조 경감 - 2010년, 야베 켄조 경감 2 - 2013년)

OST : 엔딩 - 오니츠카 치히로 <월광>

 

 

국내에도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는 드라마 시리즈. 자칭 '초미인 마술사' 야마다 나오코가 일본과학기술대학의 교수 우에다 지로와 함께 초능력자가 있다는 곳에 찾아가 숨겨진 트릭을 간파하고 사건을 해결하는 것이 주된 내용이다. 주제는 비교적 심각하지만 전체적으로 코믹한 분위기 속에 드라마가 진행된다. 국내에도 상당한 수의 팬을 보유하고 있다.

 

 

원래 2000년에 만들어진 시즌 1의 시청률은 밤 11시에 방영된 탓도 있고 해서 시청률이 그리 좋은 편은 아니었다. 그럼에도 시청자들 사이에서 DVD 제작 요청이 쇄도함은 물론 시즌 2 방영을 원하는 목소리가 많아 시리즈가 이어지게 되었다. 자료를 찾아보면 실제로 시즌 3까지 평균 시청률이 꾸준히 상승했음을 알 수 있다. 제작진조차도 이렇게까지 오랫동안 사랑받으리라고는 처음부터 예상하지 못했을듯. 올해 1월 시리즈를 완결짓는 마지막 극장판이 일본에서 개봉되었다. 이제 더이상 새로운 <트릭>을 볼 수 없다니 그저 아쉬울 따름이다.

 

 

시즌 1이 나올 당시 나카마 유키에는 갓 스무살에 처음으로 분기제 드라마 주연을 맡은 기대주 정도에 불과했다. 36세였던 아베 히로시는 모델 시절 이름을 알린 후 배우로 데뷔, 초기에는 잘나가다가 장기간 침체기를 겪던 상태였다. 두 사람 모두 <트릭>을 발판 삼아 지금까지 연기자로서 성공적인 커리어를 이어나가고 있다. 시즌 1 이후 14년이 지난 현재 나카마 유키에는 어느새 30대 중반에 접어들었고, 아베 히로시는 올해 50세가 된다니 세월이 참 빠르게 흘러감을 새삼 느끼게 한다.

 

 

에피소드식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고정적으로 등장하는 주인공 및 그와 관련된 인물들을 제외하고 각각의 사건마다 다른 게스트가 출연한다. 시즌 3까지만 해도 조연급의 중견배우들로 가득했는데 스페셜과 극장판이 거듭되면서 캐스팅이 화려해졌다. 최근에 제작된 스페셜이나 영화의 출연진을 보면 격세지감이 들기까지 한다.

 

 

엔딩을 맡은 오니츠카 치히로는 <월광>으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다. 창법도 특이한데다 어둡고 우울한 분위기의 노래가 드라마와 잘 어우러져 좋은 반응을 얻었다. 그에 힘입어 시즌 2와 3의 엔딩 역시 그녀가 담당했다. 오니츠카 치히로가 부른 노래들도 좋았지만 개인적으로는 스페셜과 극장판 2의 엔딩이었던 조엘의 <럭키 마리아>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 맑고 투명한 목소리가 인상적인데 의외로 아는 사람이 적어 검색을 해도 찾기가 쉽지 않다.

 

 

일본이 '원 소스 멀티 유즈(One Source Multi Use)'의 천국이라는 것은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는 사실일 것이다. 의외로 <트릭>도 OSMU의 훌륭한 사례 가운데 하나이다. 드라마 시리즈에 이어 극장판도 제작되고, <트릭>의 스토리를 담은 소설과 만화도 간행되었으며, 심지어 닌텐도 DS용 게임까지 발매되었다. 여기에 드라마와 영화의 DVD, OST까지 합치면 <트릭>의 금전적인 가치는 상상을 초월하는 수준이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턴오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