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턴오버1위 :: [NBA] 2020-21 시즌 정주행기 104일차 (2021.04.05)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응형

GAME 207. 피닉스 선즈 (8-5) vs 휴스턴 로케츠 (4-9) : 2021년 1월 21일 경기. 토요타 센터

 

- ESPN 중계 경기. '2년간 휴스턴의 한 축이었으나 파이널 진출에 실패하고 사실상 오클라호마 시티로 내쳐졌던 크리스 폴의 피닉스 vs 제임스 하든의 휴스턴'의 구도였어야 했는데, 하든이 트레이드되어버려 관계자들 입장에서는 다소 김이 새게 생겼다.

 

- 1쿼터 전반부는 페인트존에서의 득점 쟁탈. 거의 대부분의 득점이 인사이드에서 나오고 간간이 피닉스가 3점을 성공시켰다. 빅터 올라디포의 플로터로 한때 휴스턴이 리드했으나 피닉스가 다시 앞서며 30-23 1쿼터 종료.

 

- 벤 매클러모어가 4점 플레이를 만들어내자 폴이 장기인 미드레인지 점퍼를 연속으로 넣으며 다시 도망가는 등 피닉스가 10점차 이상 리드하기도 했다. 중계 시작 때부터 캐스터 마크 존스의 목소리가 전화통화하는 것처럼 들리더니 뒤늦게 정상적으로 복구됐다. 휴스턴은 메이슨 존스 등 세컨 유닛들의 활약으로 44-40 추격. 그러나 제이 크라우더와 캐머론 페인의 3저에 크라우더의 속공 덩크가 나오며 52-40으로 벌어졌다. 휴스턴의 입장에서는 설상가상으로 크리스찬 우드가 왼발목을 접질려 라커룸으로 이동했다. 폴이 2쿼터에만 13점을 넣으며 63-51 전반 끝.

 

- 3쿼터가 시작되자 데빈 부커가 계속 득점을 올렸다. 휴스턴은 턴오버가 속출하고 성의 없는 공격이 이어지며 74-54 20점차로 벌어졌다. 작전타임 후 휴스턴이 3점 2개 포함 점프샷으로만 연속 8득점하며 추격. 디안드레 에이튼은 공격 리바운드를 열심히 잡아주고 블락도 여러 개 하며 골밑에서 궂은 일을 도맡아 했다. 휴스턴은 우드와 에릭 고든을 비롯한 여러 선수들의 분전으로 82-77로 또 쫓아갔다. 피닉스는 캐머론 존슨의 3점으로 한숨 돌리고 치열한 공방이 이어지다 89-82 3쿼터 종료.

 

- 역시 우드를 중심으로 휴스턴이 반격하지만 에이튼과 페인, 크라우더가 버텨준 덕분에 폴과 부커가 벤치에서 쉬는 동안에도 피닉스가 10점차 이상 리드했다. 휴스턴은 좋은 수비로 피닉스의 샷 미스를 유도하며 3분 남기고 101-95를 만들었다. 자유투와 인사이드 득점으로 쫓아가다 1:30 남기고 데이빗 느와바의 속공 덩크로 103-101로 바짝 붙었다. 하지만 경기 내내 보드를 장악한 에이튼이 클러치 상황에서 귀중한 리바운드를 따내고, 부커가 막판에 득점을 책임지면서 109-103 피닉스 승리.

 

피닉스

디안드레 에이튼: 26득점 17리바운드(6 공격) 5블락, 데빈 부커: 24득점, 크리스 폴: 13득점, 제이 크라우더: 11득점, 캐머런 페인: 10득점

 

휴스턴

에릭 고든: 22득점, 빅터 올라디포: 22득점 6어시스트 3스틸, 크리스찬 우드: 20득점 11리바운드, 제이션 테이트: 9득점 6리바운드, 데이빗 느와바: 9득점 6리바운드, 드마커스 커즌스: 3득점 6리바운드

 

 

 

 

 

 

 

 

 

 

 

 

 

GAME 208. 샌안토니오 스퍼스 (8-8) vs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9-5) : 2021년 1월 21일 경기. 체이스 센터

 

- 이 날 취임한 미국 최초의 여성 부통령 카말라 해리스를 기념하는 경기. 오클랜드에서 태어났고 샌프란시스코에서 활동했던 그녀를 위해 'Madame VP(vice president)'가 새겨진 49번 져지를 선물했다. 제 49대이자 여성 부통령을 상징함과 동시에 MVP라고 하는 중의적 표현. 스테판 커리가 대표로 싸인하고 영상편지를 보냈다.

 

- 커리와 앤드류 위긴스를 제외한 나머지 선수들이 모두 득점하며 4-13 리드. 샌안토니오는 더마 데로잔이 3분 만에 2파울. 켈든 존슨은 0/4. 타임아웃 후 슛이 들어가기 시작하지만 데로잔이 6분 만에 세번째 파울을 범하며 결국 벤치로 물러났다. 판정에 항의하다 테크니컬 파울까지 받았다. 커리는 3점 쏘는 척 두 명의 수비들을 속이고 인사이드로 들어간 뒤, 패스 페이크까지 쓰며 한 번 더 수비를 낚고 가볍게 레이업으로 오늘 첫 득점을 올렸다. 4점 플레이도 만들어내며 13-27로 달아났다. 24-36 1쿼터 종료.

 

- 켈리 우브레 주니어가 수비에서 좋은 모습 보여주지만 워리어스는 공격에서 성과를 내지 못하는 사이 샌안토니오는 루디 게이를 앞세워 31-36 추격. 에릭 파스칼은 야콥 퍼틀의 높이에 고전. 거의 4분 만에 우브레의 3점으로 2쿼터 첫 득점. 커리가 연달아 골밑을 파고 들어 득점하고 제임스 와이즈먼은 수비 때는 데로잔 앞에서 좋은 클로즈 아웃에 연속 덩크로 38-54. 커리는 3점에 와이즈먼과 앨리웁 플레이를 만들어내는 등 골스 연속 16득점하는 등 45-64 전반 끝.

 

- 와이즈먼은 풋백 덩크를 하는 등 오늘따라 자신감이 넘쳐보여. 커리와 드레이먼드 그린이 열심히 볼을 투입해준 보람이 있다. 커리는 전반에도 그러더니 안일한 패스로 공을 뺏겼다. 두 번 모두 디존테 머레이가 스틸해 덩크로 마무리했다. 인사이드에서 샌안토니오 빅맨이 잠시라도 한 눈을 팔면 여지 없이 와이즈먼에게 패스가 간다. 그럴 때마다 와이즈먼은 여유있게 덩크로 마무리. 커리도 꾸준히 슛을 넣고 막판에는 켄트 베이즈모어도 연속 득점. 71-90 3쿼터 종료.

 

- 데미언 리가 켈든 존슨의 골밑슛을 막다가 고의는 아니지만 존슨의 얼굴을 쳐버리며 플래그런트 2로 즉시 퇴장. 퍼틀이 계속 골밑 득점 올리며 샌안토니오가 쫓아가지만 우브레가 팔로우업 덩크로 다시 분위기를 가져오고 파스칼이 점퍼 성공. 샌안토니오 수비가 자신을 버려두다시피 하자 위긴스가 백투백 3점으로 쐐기를 박았다. 결국 99-121로 골든스테이트 승리.

 

샌안토니오

디존테 머레이: 22득점 6리바운드, 더마 데로잔: 15득점, 켈든 존슨: 12득점 8리바운드, 루디 게이: 11득점 9리바운드, 야콥 퍼틀: 10득점

 

골든스테이트

스테판 커리: 26득점 11리바운드 7어시스트 3점 4/8, 제임스 와이즈먼: 20득점 6리바운드, 앤드류 위긴스: 18득점 7리바운드, 켈리 우브레 주니어: 16득점 9리바운드, 드레이먼드 그린: 9득점 6어시스트

반응형
Posted by 턴오버

댓글을 달아 주세요